뉴스
2017년 01월 18일 09시 54분 KST | 업데이트됨 2017년 06월 07일 07시 28분 KST

사람들은 언론이 트럼프의 트윗에 지나치게 관심이 많다고 생각한다

twitter

도널드 트럼프는 트위터를 통해 수백만 명의 팔로워와 직접적으로 커뮤니케이션한다.

그러나 미국인 대부분은 트위터를 사용하지 않고, 사용한다 해도 매일 보지 않는 사람이 많다. 허프포스트/YouGov의 설문 조사에 의하면 대다수는 전통적인 매체를 통해 그의 트윗을 접했다. 또한 대선에서 그를 지지한 사람들을 포함한 상당수는 매체가 트럼프의 트윗에 관심을 덜 가지길 원했다.

미국인의 54%는 대선 이후 트럼프의 트윗에 대해 많이 들었다고 답했고, 전혀 듣지 못했다는 사람은 12%에 불과했다.

그러나 트럼프의 트윗에 대해 들었던 사람 중 단 6% 만이 트위터를 통해 접했다고 응답했다. 80%(트럼프를 지지했던 사람의 83%, 힐러리 클린턴을 지지했던 사람의 88%)가 그의 트윗에 대한 뉴스를 더 많이 보거나 들었다고 대답했다.

주로 매체를 통해 트럼프의 트윗에 대해 들었다고 답한 사람들 중 34%는 주로 온라인 뉴스 매체에서, 29%는 케이블 뉴스 채널에서, 27%는 지역 TV나 라디오에서 접했다고 응답했다.

trump

대중의 상당수는 그의 트윗에 대한 관심이 줄길 바란다.

51%는 매체가 트럼프의 트윗에 지나치게 관심을 보인다고 생각하며, 21%는 매체가 적절한 정도의 관심을 보인다고 대답했다. 더 많이 보도되어야 한다고 생각하는 사람은 9%에 불과했다.

“트럼프는 트위터 피드에 대한 언론인들의 변함없는 관심, 경쟁심, 뿌리 깊은 언론의 관습을 능숙하게 이용한다. 이 관습이란 대통령이 하는 말은 무조건 뉴스가 될 가치가 있다는 생각이다. 부동산 사업자이자 리얼리티 쇼 스타인 트럼프는 뉴스 매체에 자신을 보도해 달라고 로비했다. 이제는 언론인들이 그에게 관심을 갖는 걸 의무라고 생각한다.” 언론인 아만다 헤스가 뉴욕 타임스에 쓴 글이다.

트럼프의 지지자들에겐 대중 매체에 대한 트럼프의 혐오가 널리 퍼져 있다. 그러나 트럼프의 트윗이 너무 많이 보도된다고 대답한 비중은 트럼프 지지자들 사이에서 가장 높았다. 트럼프에게 투표한 사람들 중 62%는 매체가 트럼프의 트윗에 너무 많은 관심을 보인다고 대답했다. 클린턴 지지자들 중에서는 45%, 투표하지 않은 사람들 중에서는 47%만이 그렇게 대답했다.

허핑턴포스트US의 People Think The Media Pays Too Much Attention To Trump’s Tweets를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