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01월 17일 07시 17분 KST | 업데이트됨 2017년 01월 17일 07시 29분 KST

7년 만에 '오덕페이트 십덕후'가 전국에 다시 충격을 주다

지난 2010년 1월, 전국을 흔들어 놓은 한 남자가 있었다.

tvN '화성인 바이러스'에 출연해 만화 '마법소녀 리리컬 나노하' 시리즈의 등장인물인 '페이트'와 결혼식을 올린 이진규 씨가 그 주인공이다.

1

물론 진짜 결혼을 하기엔 차원의 벽이 너무 높았기에 그는 페이트 모양의 긴 베개와 결혼식을 올렸다.

방송 이후 그는 오덕후에 오덕후를 더한 '십덕후'와 '오덕페이트'라는 별명으로 대한민국 오덕계에 한 획을 그었다. 이후로 그는 미국, 영국, 일본 등 각국 언론에 보도되며 세계적인 오덕으로 떠올랐고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 'SNL 코리아' 등에도 출연했다.

1

그러나 페이트를 향한 그의 마음은 방송에서 보여주는 것처럼 순수하지 않았다.

이진규 씨는 '화성인'에 출연했던 2010년부터 자신의 소셜 미디어와 인터넷 카페 등에 페이트와 성행위를 하는 사진과 글 등을 게시해 왔다. 그리고 이를 비난한 여성만을 대상으로 경찰에 고소하겠다고 협박했으며, 합의금 명목으로 3천 여 만원을 갈취했다.

16일 경기 의왕경찰서는 이와 같은 공갈과 공갈 미수 혐의 그리고 음란물 유포 혐의로 이진규 씨를 구속했다. 일부러 선정적인 사진을 올리고 비난 댓글을 유도해 돈을 뜯어낸 것.

이 씨는 이곳 경찰서로 고소장을 접수했지만 조사 결과 오히려 이 씨가 누리꾼에게 부당하게 합의금을 요구해왔던 사실이 드러났습니다.

- MBN (2016. 1. 16.)

이 사건에 소셜 미디어와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서는 오랜만에 그의 별명이 떠올랐다.

* 만 나이로 표기됐다.

한편 피해자는 50여 명에 달하며 대부분 학생과 취업준비생 등 10대부터 20대 사이의 여성들이었다. 이진규 씨가 안양, 의왕, 과천 경찰서 등에 고소한 여성은 작년에만 260여 명에 달한다.

코스프레 150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