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01월 16일 08시 50분 KST

서장훈, 소년소녀가장 지원에 1억 기부 "대중의 사랑 돌려주고파"

전 프로농구 선수인 방송인 서장훈이 사랑의열매에 1억을 기부했다.

56

16일 사랑의열매 측은 서장훈이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1억 원 이상 고액기부자 모임인 아너 소사이어티(Honor Society)의 1,452번째 회원으로 가입했다고 밝혔다.

서장훈은 이날 오전 서울 중구 사랑의열매 회관을 찾아 1억 원을 전달하고 가입증서를 받으며 아너 회원이 됐다. 성금은 서장훈의 뜻에 따라 소년소녀가장의 교육과 생활지원 등을 위해 사용된다.

서장훈은 “방송을 시작한 후 뜻하지 않게 받은 많은 관심과 사랑을 조금이나마 사회에 돌려드리고자 기부를 결심했다. 의지할 곳 없이 어려운 환경에서 생활하는 어린 친구들에게 작은 보탬이 되고 싶다”고 말했다.

서장훈은 2013년 프로농구 선수를 은퇴하며 2억 원을 모교인 연세대학교에 저소득층 자녀를 위한 장학금으로 전달했다. 선수생활 동안 심장병 어린이 수술비 지원, 소년소녀가장 장학금 지원 등 다양한 기부활동을 이어왔다.

그는 1993년 연세대학교 입학 후 2013년 은퇴할 때까지 ‘국보급 센터’로 불리며 농구스타로서 뛰어난 활약을 선보였다. 은퇴 후 친근한 이미지를 통해 방송인으로서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현재 SBS ‘미운 우리 새끼’ ․ ‘꽃놀이패’, JTBC ‘아는 형님’ 등 다수의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하고 있다.

Photo gallery사랑의 순간을 담은 사진들 See Galle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