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01월 12일 04시 45분 KST | 업데이트됨 2017년 01월 12일 04시 45분 KST

[어저께TV] '라스' 블랙핑크 지수, 사장님송과 엄지송 '올킬 가요'

'라스' 블랙핑크 지수, 새로운 예능 캐릭터의 발견이다.

지수가 첫 출연부터 제대로 웃음을 터트렸다. 분량보다는 포인트가 되는 웃음으로, 신비로웠던 매력을 깨고 신선한 예능감을 무장했다. 이제야 예능에서 볼 수 있어 더 아쉬운, 다음 출연이 더 기대되는 지수다.

블랙핑크 지수와 로제는 지난 11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 라디오스타'에 출연했다. '괴물은 모두가 알아보는 법' 특집으로 꾸며진 이날 지수와 로제는 게스트들 중에서도 가장 후배. 하지만 입담을 터뜨린 비와이와 딘딘, 지조 사이에서 많지 않은 분량에도 큰 존재감을 발휘했다.

지수와 로제의 '라디오스타' 출연은 일찌감치 이목을 집중시켰다. 블랙핑크가 예능을 많이 하지 않는 팀이었기 때문에 더 그랬다. 그래서 기대도 컸다. 지수는 오프닝부터 존재감을 드러내며 웃음을 터뜨렸고, 기대감을 충족시켰다. 지수의 독특한 매력이 '라스'를 환하게 달궜다.

df

이날 지수와 로제는 재치 있는 입담뿐만 아니라 YG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들려줬다. 로제는 지수에 대해서 "너무 창의적"이라고 하기도 했는데, 지수는 즉시 이른바 '사장님송'과 '엄지송'을 부르면서 그 창의력을 입증했다. 또 평소 단어를 반대로 말한다며 독특한 유머 세계를 드러내기도 했다.

'라스' 출연 이후 지수와 로제의 예능 활약이 더 기대된다. 입담과 독특한 매력뿐만 아니라 감미로운 노래로 음악적 끼도 보여준 두 사람. 좀 더 자주 예능에서 시청자들과 만날 수 있게 되길 기대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