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12월 30일 07시 44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12월 30일 08시 51분 KST

2017년 관광객에게 36만원씩 주겠다는 지상낙원이 있다

설탕처럼 하얀 모래사장, 살랑거리는 야자수, 푸르른 바다... 이런 조건을 다 갖춘 지상의 낙원이라고 불리는 미국령 버진제도를 2017년에 꼭 방문할 이유가 한 가지 더 생겼다.

virgin islands

버진제도 당국이 300달러(~36만 원) 어치의 '쿠폰'을 모든 방문객에게 주겠다는 방침을 정한 것이다. Thrillist에 의하면 미국령 제도로 등록된 지 100주년을 축하하는 행사 일부로 시행되는 이벤트다.

300달러를 받는 방법은 간단하다.

UVSI.com을 통해 객실예약을 3박 이상하면 된다.

버진제도 '쿠폰'으로 뭐든 다 가능하지는 않지만, 아래 같은 다양한 활동에 해당하므로 즐기는 데는 무리가 없다.

Photo gallery 미국령 버진제도 See Gallery

수영복 챙길 생각에 이 한파에도 흐뭇하다.

Photo gallery 미국령 버진제도 See Gallery

[h/t cosmopolit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