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12월 29일 11시 01분 KST

손학규는 국민의당과 합칠 생각이다

손학규 전 민주당 대표가 26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재경강진군향우회 2016 정기총회 및 송년의밤에 참석해 축사하고 있다.
뉴스1
손학규 전 민주당 대표가 26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재경강진군향우회 2016 정기총회 및 송년의밤에 참석해 축사하고 있다.

한때 여론의 뜨거운 관심을 받으며 하산했지만 최순실이라는 이름의 폭풍이 대한민국 정국을 집어삼킨 이후 우리의 기억에서 멀어져 간 그 이름, 손학규. [관련기사] 정두언이 손학규에게 잔인한 '팩트폭력'을 휘둘렀다

손학규가 자신의 정치 세력을 규합하여 국민의당과 통합하고 그 다음으로 개혁보수신당과의 연대도 고려하고 있다고 조선일보가 29일 보도했다. 사람들이 그리 관심을 갖지는 않는 듯하지만

손 전 대표는 일단 내년 초 국민의당과 통합할 것으로 알려졌다. 정치결사체 수준의 세력을 만든 뒤 국민의당과 합당을 추진한다고 한다. 손 전 대표 측은 "야권의 축을 제대로 세운 뒤에는 보수 진영의 개혁 세력과도 손잡을 수는 있다"고 했다. (조선일보 12월 29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