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12월 29일 09시 14분 KST

정몽준도 새누리당을 떠났다

한겨레

새누리당의 전신인 한나라당 대표를 지낸 정몽준 아산사회복지재단 이사장이 29일 탈당했다.

공교롭게도 새누리당으로부터 분당한 개혁보수신당(가칭)이 공식 출범한 시기와 맞물려 이목을 끌고 있다.

정 이사장 측은 이날 오전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공식 탈당계를 제출했다고 전했다.

탈당을 결행한 이유에 대해서는 "그동안 현실정치에 관여해오지 않았던 만큼 일찌감치 당적정리를 할 필요가 있다고 생각해왔던 터에 작금의 국가적 위기 상황이 불거진 데 대해 전직 당 대표로서 엄중한 책임감을 느꼈다"고 설명했다.

개혁보수신당 합류 가능성에 대해서는 "아직 현재로서는 특정 정당에 합류할 생각은 하고 있지 않다"고 즉답은 피하며 "정치인들이 뜻을 모아 국가적 위기를 잘 극복해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현재 정 이사장의 정치권 최측근으로 꼽히는 정양석 의원은 개혁보수신당의 원내수석부대표를 맡고 있고, 정 이사장의 울산지역구를 이어받았던 안효대 전 의원 또한 합류 의사를 밝힌 상태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