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12월 26일 07시 13분 KST

서울 지하철 5-8호선 역에서 휴대용 휴대폰 충전기를 빌릴 수 있다

Young woman using a phone in subway train
LaraBelova via Getty Images
Young woman using a phone in subway train

서울 지하철 5~8호선 지하철역에서 휴대용 휴대폰 충전기를 무료로 빌려준다. 3시간까지 무료이고, 원하는 지하철역에서 반납할 수 있다.

지하철 5~8호선을 운영하는 서울도시철도공사는 26일부터 휴대용 충전기 대여서비스인 ‘해피스팟’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5~8호선 152개 역에 설치된 157대의 무인대여기에서 충전기를 빌릴 수 있고, 반납은 원하는 역의 대여기에 반납할 수 있다. 3시간까지 무료로 사용할 수 있고, 3시간이 초과하면 반납 지연료를 더 내야 한다. 무인 대여기 1대당 휴대용 충전기 약 100개 정도가 준비돼있다. 안드로이드용, 아이폰용 두 가지 다 있다.

휴대폰 충전기가 필요한 시민은 전용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인 ‘해피스팟’(구글플레이), (앱스토어)을 설치하고 회원 가입을 해야 한다.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대여나 반납이 가능한 역이 어디인지, 지하철역 내 대여기 위치가 어디인지 검색이 가능하다. 또 충전기의 잔여 무료 사용 가능 시간, 과거 이용 내용, 충전기 대여와 반납 예약 서비스, 양도 서비스 등을 이용할 수 있다. 도철은 시민 편의를 위해 다른 지하철로도 이 서비스를 확대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subway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