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12월 22일 13시 44분 KST

[투표] 청문회 표정을 담은 다음 사진들 중 우병우의 심경을 가장 잘 포착한 사진을 고르시오

뉴스1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은 22일 국회 '최순실 국정조사' 5차 청문회에 증인으로 출석해 한결같은 답변을 이어갔다. 모른다, 그게 아니다, 그런 적 없다 등등.

반면 우 전 수석의 표정 만큼은 정말 다양했다. 그는 종종 답답하다는 듯한 표정을 지어보였고, 지지 않겠다는 의지를 얼굴에 내비쳤으며, 상대방을 내려보는 듯한 인상을 풍기기도 했다.

이코노미인사이트 김정필 기자는 우 전 수석을 묘사하며 "썩 유쾌한 느낌을 주지 않는 특유의 말투와 행동"의 소유자라고 적었던 적이 있다.

이날 우 전 수석은 김성태 위원장으로부터 태도가 불량하다는 지적을 받았다.

허핑턴포스트는 우 전 수석의 표정을 포착한 사진들을 모아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