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12월 22일 12시 24분 KST

'썰전' 안민석·하태경 의원 출연...청문회 뒷이야기 전한다

JTBC '썰전'에 더불어민주당 안민석 의원과 새누리당 하태경 의원이 출연한다.

22일 방송하는 '썰전'에는 안민석과 하태경 의원이 출연해 이야기를 나눈다.

이날 '썰전'에는 '뉴스의 당사자와 함께' 털어보는 코너를 진행했다. 이 코너에 청문회 스타 더불어민주당 안민석 의원과 새누리당 하태경 의원이 출연했다.

이들은 MC 김구라와 함께 탄핵정국 속에서 진행되고 있는 국회 청문회 및 현장조사 비하인드 스토리를 털어놨다. 안민석 의원은 지난 16일 진행되었던 ‘김영재 의원’ 현장조사 당시 "(다시 한 번 방문하기 위해) 내가 목도리를 고의성 있게 두고 왔다"고 밝히며, '안탐정'의 면모를 뽐냈다. MC 김구라는 "탐정 콘셉트로 수염 기르고, 바바리 입으면 아주 멋지겠다"고 이야기해 현장에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두 의원은 청문회 질의응답으로 인해 불거진 논란 등에 대해 해명하는 시간도 가졌다. 두 의원 모두 쌓여있던 것들이 많았던 만큼 적극적인 해명의 자세를 보였다.

'썰전'은 22일 오후 10시 50분 방송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