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12월 21일 05시 08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12월 21일 05시 09분 KST

남의 반려견 잡아먹은 60대 남자의 한 마디

Getty Images/iStockphoto

* 위 이미지는 자료 사진입니다.

주인 없이 돌아다니는 반려견을 멋대로 데려가 잡아먹은 6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 서부경찰서는 절도 혐의로 A(65)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20일 밝혔다.

A씨는 18일 오전 인천시 서구 가좌동에서 주인 없이 돌아다니는 불테리어를 인근 도축장에 데려가 잡아먹은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동네에 산책하러 나갔다가 혼자 있는 개를 보고 범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인근에 사는 반려견 주인 B(25)씨는 집 밖에 묶어 둔 개가 줄을 끊고 도망친 사실을 뒤늦게 알아채고 주변 폐쇄회로(CC)TV를 일일이 확인했다.

B씨는 슈퍼마켓 CCTV에서 불테리어를 데려가는 A씨를 보고 인상착의를 기억했다가 인근 공원에서 그를 직접 붙잡아 경찰에 신고했다.

A씨는 경찰에서 "개가 혼자 돌아다니길래 주인이 없는 개인 줄 알고 가까운 도축장에서 잡아 아는 사람과 함께 먹었다"고 진술했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갔다고 진술한 도축장의 정확한 위치와 무허가 도축장인지를 함께 수사할 예정"이라며 "지인이 함께 개를 먹은 사실이 확인되더라도 A씨가 개를 훔친 것이기 때문에 혐의는 따로 적용되지 않는다"고 말했다.

Photo gallery 푸틴 대통령의 반려견 See Galle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