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12월 12일 04시 23분 KST

JYP "원더걸스 내년 1월 계약만료, 재계약 논의中"[공식입장]

OSEN

JYP엔터테인먼트가 원더걸스와 재계약을 진행하고 있다.

JYP 관계자는 12일 OSEN에 "원더걸스와 내년 1월 중순 계약이 만료된다. 예은, 선미, 혜림, 유빈과 재계약을 계속 논의하고 있다"고 알렸다.

원더걸스는 2007년 '아이러니'로 데뷔해 '텔미'로 '국민 걸그룹' 대열에 들었다. 이후 '쏘핫', '노바디' 등을 연속으로 히트시켰고 미국에도 진출해 케이팝 걸그룹 역사를 새로 썼다.

하지만 이후 선미가 탈퇴를 선언했고 혜림이 새롭게 투입됐다. 지난해에도 소희와 선예가 공식적으로 팀을 떠났고 선미가 다시 합류해 4인조 걸밴드로 거듭났다.

지난해 '아이 필유'로 재기에 성공한 원더걸스는 지난 7월 '와이 쏘 론리'를 발표하며 건재함을 알렸다. 특히 첫 자작곡으로 각종 음원 차트와 음악 방송 1위를 싹쓸이 해 화제를 모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