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12월 11일 06시 07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12월 11일 06시 09분 KST

헌법재판관에게 응원을 보내는 '치어업 헌재' 사이트가 생겼다

지난 9일 박근혜 대통령의 탄핵소추안이 국회에서 가결된 이후 이제 탄핵심판의 추는 헌법재판관들의 손으로 넘어갔다.

이에 헌법재판관님들 힘내시라는 의미로 메시지를 보내는 사이트가 생겼으니, 그 이름도 귀여운 '치어업 헌재'다.

이 사이트는 '헌법재판관 아홉분의 어깨에 걸려 있다. 국민들은 아홉분 모두가 국가와 국민을 사랑하는 마음으로 현명한 결정을 내려 주실 것을 믿어 의심치 않는다'며 '헌법재판관 한 분 한 분께 여러분의 응원 메시지를 보내달라'고 사이트의 개설 목적을 적었다.

cheer

해당 사이트에선 탄핵 찬성과 반대에 투표할 수 있고, 각 헌법재판관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보낼 수 있다.

cheer

탄핵소추안이 발의되고 나서 의원들의 의사를 타진했던 사이트 '박근핵 닷컴'과 비슷한 성향이라고 볼 수 있다. 12월 11일 현재 박근핵닷컴을 이용해 거의 100만 명에 가까운 사람이 탄핵 청원 메시지를 보냈으며 며칠동안 상위 검색어 순위를 점령하며 민심을 보여주는 데 큰 역할을 한 것으로 평가받는다.

pa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