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12월 07일 10시 49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12월 07일 10시 51분 KST

중국에서도 불닭볶음면을 먹는 지독한 '대한미국인'

불닭 볶음면과 돼지 목살로 힘들게 한국의 겨울을 이겨내는 한 대한미국인 남성의 이야기가 심금을 울린다.

이 남자는 자신의 아이덴티티를 '대한미국인'으로 정의한다.

e스포츠 프로리그에서 해외 중계를 담당하고 있는 미국 국적의 울프 슈뢰더(Wolf Schroder)는 본인이 생각하기에도 '지독한 놈'이다.

benjaman kyle

그는 중에서까지 한국 인스턴트를 주문하는 사람이기 때문이다. 그는 정말이지 뼛속까지 '대한미국놈'이다.

한국이 'X나 춥다'며 비속어를 사용하는 그는 돼지 목살의 힘으로 힘들게 하루하루를 살아간다.

그에게 있어 '고향의 맛'이란 부대찌개. 그리고 그건 당연하다.

참고로 그의 별명은 '김울프'. 불닭 볶음면을 청초하게 먹는 것으로 유명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