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10월 22일 10시 39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10월 22일 10시 39분 KST

국제승마연맹이 '박근혜' 적힌 '정유라 프로필'에 대해 해명을 내놓았다

연합뉴스

논란이 일고 있는 최순실 씨의 딸 정유라 씨의 국제승마연맹(FEI) 선수 프로필에 대해 FEI가 "온라인 프로필 내용은 외부 서비스제공자가 작성한다"고 밝혔다.

FEI 대변인은 22일 연합뉴스의 이메일 질문에 "온라인상 선수 소개는 (FEI가 아닌) 외부 서비스제공자가 만들며, 그 회사에 책임이 있다"면서 "소개에 포함된 정보는 그 회사가 확인해서 올린다"고 답했다.

FEI 홈페이지에는 현 정권의 비선 실세로 지목되고 있는 최 씨의 딸 정유라 씨의 소속팀이 '삼성'으로 돼 있다.

하지만 삼성은 승마단을 재활 치료 목적으로 운영할 뿐 선수 육성은 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s

(클릭하면 확대됩니다.)

또 FEI 홈페이지 프로필의 친인척 소개란에는 '아버지 정윤회 씨가 박근혜 대통령을 보좌하고 있다(Her father Jeong Yun-Hoe has served as an aide to Park Geun-Hye, president of Republic of Korea)'고 적혀있다.

이 문장의 참고자료가 2014년 12월 3일 한겨레신문 홈페이지(hani.co.kr, 03 Dec. 2014)로 돼 있는 점에서도 정유라 씨 본인이 아닌 다른 사람이 프로필을 작성했다는 관측이 나왔다.

프로필 중 선수생활 목표를 적는 부분에는 2020년 도쿄올림픽 출전에 대해 언급하고 있는데, 이 역시 최근 국민일보(kmib.co.kr, 17 Oct 2016)를 참고해 업데이트한 것으로 돼 있다.

대한승마협회는 자신들은 FEI에 해당 선수가 협회 소속인지 확인해줄 뿐 선수에 대한 구체적인 정보를 전달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FEI 대변인은 "온라인 프로필 상의 소속팀과 아버지 소개가 작성된 경위 등 질문을 외부서비스 회사에 알리겠다"고 답했다.

FEI는 정유라씨 프로필을 놓고 논란이 일자 이날 오전 홈페이지에서 정유라 씨의 소속팀과 아버지 소개 내용을 삭제했다.

Photo gallery 박근혜 대통령의 하루 See Gallery

PRESENTED BY 볼보자동차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