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10월 06일 17시 08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10월 06일 17시 20분 KST

제21회 부산국제영화제가 개막했다(화보)

제21회 부산국제영화제가 6일 오후 개막식을 시작으로 막을 올렸다. 부산 해운대 영화의 전당서 열린 개막식에는 한예리부터 샤이니 민호까지 수많은 영화인이 참석했으며, 올해 영화제에서는 총 69개국의 영화 301편을 선보인다. 개막작은 장률 감독의 '춘몽'이, 폐막작은 후세인 하산 감독의 'The Dark Wind'(검은 바람)가 선정된 바 있다. 영화제는 6일부터 15일까지 열린다.

아래는 이날 레드카펫에 등장한 영화인들이다.

Photo gallery제21회 부산국제영화제를 찾은 영화인들 See Galle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