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10월 05일 15시 28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10월 05일 15시 29분 KST

태풍에 익사할 뻔한 길고양이를 구한 사람들

태풍으로 부산 해안가 일대가 물에 잠기면서 익사 위기에 처한 길고양이를 시민들이 구조하는 SNS 사진이 화제다.

5일 오후 온라인 커뮤니티 '뽐뿌'에 '부산태풍: 고양이 구출작전'이라는 제목으로 사진 7장이 올라왔다.

작성자가 댓글에서 '부산 송도해수욕장 주변 매립지'라고 밝힌 곳에서 찍힌 이 사진은 고양이를 구조하는 과정을 그대로 보여준다.

Photo gallery
익사위기의 고양이를 구한 사람들
See Gallery

이날 태풍으로 매립지 일대가 침수되며 고양이 한 마리가 떠내려온다.

이를 본 시민들이 가지고 있던 막대를 고양이에게 드리우자 고양이는 낯선 사람이 내민 막대임에도 자신의 생명줄임을 아는 듯 꽉 잡아 무사히 구조된다.

이 사진을 올린 작성자는 "고양이 구조 장면을 찍은 사람의 허락을 받고 대신 올린다"면서 "지금은 고양이가 참치를 먹으며 건강한 모습으로 있다"고 전했다.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너무 착하고 멋진 시민들"이라며 구조자들을 칭찬하는 수십 개의 댓글을 달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