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9월 26일 16시 23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9월 26일 16시 25분 KST

法, 김창렬VS원더보이즈 합의 종용

22

가수 김창렬과 원더보이즈의 손해배상 청구소송 조정기일이 진행됐다.

서울중앙지법 민사46부는 김창렬이 대표로 있는 엔터102 측이 원더보이즈 김태현 우민영 원윤준을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소송과 관련한 조정기일을 진행했다.

재판부는 비공개 조정을 통해 양측 합의를 재차 종용한 것으로 드러났다. 다음 조정기일은 10월 12일 진행된다.

양측은 현재 두 건의 재판을 진행 중이다. 엔터102는 김태현 우민영 원윤준을 상대로 계약파기에 따른 8억원의 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제기했다. 이후 김태현은 2012년 11월 노원구 한 고깃집에서 김창렬에게 수 차례 뺨을 맞고 욕설을 들었다며 김창렬을 고소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