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9월 26일 08시 16분 KST

미셸 오바마와 조지 부시의 포옹에 인터넷에서 '포토샵 전쟁'이 벌어졌다 (사진)

믿을 수 없는 일이 일어났다.

지난 24일(현지시간) 미국의 영부인 미셸 오바마는 스미소니언 국립 흑인 박물관 개관식에 참여해 미국 전 대통령인 조지 W. 부시와 포옹했다. 전 백악관 사진기사였던 데이비드 흄 케널리는 이 감동적인 순간을 사진으로 남겼다.

그러나 이런 감동적인 분위기에는 유머가 빠질 수 없는 법이다. 온라인 커뮤니티 레딧의 유저들은 이 사진을 활용해 즐거운 '포토샵 전쟁'을 펼쳤다. 여기에는 다가오는 미국 대통령 선거의 후보인 도널드 트럼프와 힐러리 클린턴의 사진도 유용하게 쓰였다.

레딧에 올라온 사진 중 최고로 유쾌한 사진들을 꼽았다.

* 관련기사

- 오바마와 푸틴의 눈빛 교환에 인터넷에서 '포토샵 전쟁'이 벌어졌다 (사진)

obama

이미지를 클릭하면 관련 기사로 이동합니다.

Photo gallery오바마, 힐러리 클린턴 지지연설 See Gallery

허핑턴포스트US의 Redditors Hilariously Reimagine Michelle Obama’s Hug With George W. Bush를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