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9월 14일 08시 18분 KST

추석 연휴 첫날 술자리에서 말다툼으로 처남이 매제를 살해했다

polinlove.tistory.com

추석 연휴 첫날인 14일 오전 2시 20분께 전북 전주시 완산구 평화동 한 아파트에서 집 주인 강모(74)씨가 매제 이모(75)씨를 흉기로 찔러 살해했다.

강씨는 사건 직후 이씨 딸에게 전화해 자신의 범행 사실을 알렸다.

경찰은 이들이 함께 술을 마시다가 말다툼 도중 사건이 발생한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강씨의 신병을 확보했지만 아직 술이 깨지 않아 조사를 하지 못하고 있다.

경찰은 강씨를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한 후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