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9월 08일 14시 27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9월 12일 12시 46분 KST

이 챔피언은 패럴림픽 이후 안락사할 예정이다(업데이트)

marieke vervoort

*업데이트 9월 12일: 마리케 베르보트는 11일(리우 현지시각) 휠체어 400m 스프린트에서 은메달을 딴 후 가진 기자회견에서 '안락사 서류를 준비해놓았고 고통을 참을 수 없게 되면 안락사를 선택할 생각이지만 대회 직후 안락사를 하겠다는 건 사실이 아니다'라고 앞서 알려진 내용을 부인했습니다. 관련 기사 링크(클릭)

안락사를 선택한 챔피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