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9월 08일 13시 15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9월 08일 13시 15분 KST

'무한도전',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받는다...자살예방 공로 인정

MBC '무한도전' 팀이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수여받는다.

the

8일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무한도전' 팀은 오는 9일 서울 양재동 aT센터 그랜드홀서 열리는 자살예방의 날 기념식에서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받게 됐다.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무한도전' 팀은 지난 3월 5일 방송된 '나쁜 기억 지우개' 편에서 자살의 심각성을 알렸으며 유재석 등 멤버들이 자살예방 홍보 영상을 재능기부로 제작해 대중들로 하여금 자살예방에 대한 관심을 이끌어 내는데 큰 역할을 했다는 공로를 인정받았다.

'무한도전'은 '나쁜 기억 지우개' 방송을 통해 청춘들의 고민과 일상에 대해 이야기 하고 따뜻한 위로를 건네기도 했다.

*관련기사

- '무한도전 : 배달의 무도 - 하시마섬의 비밀', 국제앰네스티 언론상 수상

mu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