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9월 07일 13시 34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9월 07일 13시 46분 KST

[화보] 당신을 패럴림픽에 열광하게 만들 23장의 놀라운 사진들

s

미국의 루디 가르시아가 2004년 패럴림픽 남자 수영 200m 개인 혼영 경기에서 몸을 던지는 모습. 그는 이 경기에서 세계 신기록을 세웠다.


계 최고의 선수들이 각 나라를 대표해 20개 종목에서 실력을 겨루는 리우 패럴림픽이 7일(현지시간) 개막한다.

장애인 선수들이 출전하는 이 대회는 여름 올림픽이 선사하는 영감과 흥미를 담고 있는 것은 물론, 어쩌면 경기를 지켜보는 이들에게도 더 많은 영향을 미친다. 그 중에서도 눈에 띄는 건 선수들의 인내에 대한 이야기들이 패럴림픽을 지켜보는 사람들의 생각을 바꿨다는 점이다. 일례로 2012년 런던 패럴림픽이 끝난 후, 장애인과 비장애인을 포함한 영국인들 중 상당수는 장애인에 대한 인식이 크게 향상됐다고 말한다. 이건 큰 변화다.

다시 한 번 돌아온 패럴림픽 대회를 맞아 우리는 과거 패럴림픽의 기막힌 사진들을 모아봤다.

패럴림픽을 즐길 차례다. 경기를 지켜보자. 정말 끝내줄 것이다.

패럴림픽의 놀라운 순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