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7월 26일 12시 14분 KST

2016 '상파울루 타투 위크' 현장을 사진에 담다 (사진)

타투는 예술가들의 전유물에서 일반인들에게도 퍼지고 있는 중이다. 하지만 아직까지 전신을 타투로 가득 채운 사람을 길에서 마주치기는 어려운 일이다.

그러나 브라질에서 열리고 있는 2016 상파울루 타투 위크에서라면, 어디에서도 온 몸을 캔버스 삼아 타투를 새긴 이들을 만나볼 수 있다.

이곳의 모델들은 스스로를 변화시켜 나가는 창조적인 방법에 행복해 보이기도 했고 조금 긴장한 것처럼 보이기도 했다. 아래 사진을 통해 이날의 상파울루의 풍경을 엿보자. 사진은 24일 촬영됐다.

Photo gallery
2016 상파울루 타투 위크
See Gallery

허핑턴포스트US의 Nothing Is Off Limits At Sao Paulo Tattoo Week를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

Photo gallery
2016 상파울루 타투 위크
See Galle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