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7월 12일 20시 52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7월 12일 20시 53분 KST

버니 샌더스가 마침내 힐러리 클린턴을 대통령 후보로 지지한다고 공식 선언했다

sanders

버니 샌더스가 힐러리 클린턴을 민주당 대통령 후보로 지지한다고 공식 선언했다.

허핑턴포스트US에 의하면 샌더스는 "클린턴 전 국무장관이 민주당 경선에서 승리했고, 그녀에게 축하를 보낸다"며 "그녀는 민주당 대통령 후보가 될 것이며, 나는 클린턴이 미국의 차기 대통령이 확실히 될 수 있도록 모든 것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샌더스는 또한 민주당 경선에서 그에게 표를 던진 사람들, 특히 그의 본진인 버몬트 주와 그에게 첫 경선 승리를 안겨준 뉴햄프셔 주의 사람들에게 감사를 전했다.

sanders

샌더스는 힐러리 캠프가 최저임금과 건강보험 개혁 등 자신의 공약들을 대거 수용하면서 공식 지지로 마음을 굳힌 것으로 알려졌다.

샌더스 선거운동본부의 한 관계자는 지난 10일 CNN과의 인터뷰에서 샌더스의 정책 중 "80% 가량이 관철된 것 같다"고 말했고, 샌더스 역시 "이 나라가 직면한 중요 현안을 다루는데 대해 점점 (의견이) 좁혀지고 있다"며 만족을 표한 바 있다.

이로서 민주당 후보는 완벽하게 결정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