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6월 12일 21시 07분 KST

셀럽과 정치인들이 올랜도 게이클럽 총기난사에 애도를 보내고 있다

셀러브리티들과 정치인들, 그리고 주요 퀴어 커뮤니티들이 트위터를 통해 플로리다주 올랜도의 게이클럽 '펄스'에서의 총기난사 사건을 추모했다. 50명 넘는 사망자가 발생했고, 부상자는 최소 54명으로 파악되고 있다.

미드 '오렌지 이즈 더 뉴 블랙'의 배우 레아 델라리아는 비참한 심경을 전했고, 가수 애덤 램버트나 스포츠 레전드 존 아메치 같은 이들은 보다 강력한 총기규제를 촉구했다.


* 이 글은 허핑턴포스트US의 'Celebrities And Policitians React To Mass Shooting At Queer Orlando Nightclub'(영어)를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

Photo gallery플로리다 올랜도, '인질테러' See Galle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