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6월 08일 07시 45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6월 08일 07시 46분 KST

1천500년전 신라시대 여성의 얼굴을 복원했다(사진)

서울대 의대 법의학연구소가 신라시대 여성의 얼굴을 컴퓨터 기법으로 복원했다.

6월 8일, ‘연합뉴스’의 보도에 따르면, 서울대 의대 법의학연구소가 연세대, 이화여대, 성균관대, 신라문화유산연구원 등과 공동으로 작업한 것으로 지난 2013년 경주시 도로공사 중 발견된 유골을 토대로 했다. 연구진은 “유골의 주인공은 30대 후반의 여성으로 사망할 당시의 키는 155±5㎝일 것”으로 추정했다.

아래는 연구진이 공개한 복원된 신라시대 여성의 얼굴이다.

th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