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5월 26일 08시 27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5월 26일 08시 28분 KST

동물원의 아기 고릴라가 새로운 친구를 만났다(사진)

거스는 미국 텍사스 주, 포트워스 동물원에 사는 아기 고릴라다. 서부 로랜드 고릴라(Western lowland gorilla) 종인데, 세계자연보전연맹에 의해 멸종 위험이 아주 높은 동물로 규정된 동물이라고 한다. 거스는 지난 2015년 12월, 이 동물에서 태어난 첫번째 서부 로랜드 고릴라였다. ‘거스’(Gus)란 이름은 아우구스투스(Augustus)에 따온 이름이라고 한다.

포트워스 동물원은 지난 5월 24일, 한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아기 고릴라 거스와 한 소녀가 친구가 된 순간을 포착한 사진이었다. 이 사진 속 소녀의 이름은 브레일리다. 브레일리와 거스는 유리창을 사이에 두고 서로의 손을 맞대며 눈을 맞추고 있었다. 동물원 측은 이 감동적인 사진을 공개하며 “거스는 나이가 들어가는 동시에 그를 둘러싼 세상의 더 많은 모습을 탐구하고 있습니다. 브레일리와 같은 새로운 친구도 거기에 포함되지요.”


아래는 거스와 그의 엄마 그레이시가 함께 있는 모습을 포착한 사진들이다. 포트워스 동물원은 "자체 양육 프로그램을 통해 고릴라들이 멸종 위기에서 벗어날 수 있도록 스스로 개체 수를 유지하도록 만들고 있다”고 밝혔다.

H/T buzzfe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