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5월 13일 13시 56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5월 13일 13시 56분 KST

이 여인은 정말 아름다운 다섯 쌍둥이를 낳았다(화보)

킴 투치 씨의 아름다운 다섯 쌍둥이의 모습은 금요일 밤에 더할 나위 없는 치유의 사진이 될 것이다.

지난 1월 28일, 무사히 5명의 아기(티파니, 페넬로피, 베아트릭스, 앨리, 키스)를 출산했다고 한다. 짝짝짝!

투치 씨의 '다섯이라 놀랐다'라는 페이스북 페이지에 따르면, 4월 7일 집으로 돌아온 투치 씨는 한 달 후 다섯 아이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촬영은 에린 엘리자베스 호스킨스. 그녀에 따르면 투치 씨에게는 다섯 쌍둥이 외에도 두 명의 딸이 있어 투치 씨의 할머니가 9인승 밴을 사기 위해 '고펀드미'에 모금 활동을 벌이고 있다고 한다.

"지금은 가족이 3대의 차로 이동하고 있습니다. 온 가족이 탈 차를 살 수 있도록 모두가 도와주고 있어요. 어떤 도움이든 환영합니다."

사진가인 호스킨스 씨가 허핑턴포스트 US에 한 말이다. 한편 자연 임신으로 다섯 쌍둥이를 임신할 확률은 6천만 분의 1이라고 한다

Photo gallery
다섯 쌍둥이
See Gallery

한편 투치 씨가 다섯 쌍둥이를 임신했을 당시엔 이런 모습이었다고 한다.

Photo gallery
다섯 쌍둥이
See Gallery

*본 기사는 허핑턴포스트 US의 'Look At These Adorable Newborn Quintuplets'을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

페이스북 팔로우하기 |
트위터 팔로우하기 |
허핑턴포스트에 문의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