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5월 13일 11시 06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5월 13일 11시 06분 KST

졸업식을 놓친 1명의 학생을 위해 미니 졸업식을 열어준 대학교(사진)

칼리 존스턴은 미국 노던아이오와대학(University of Northern Iowa)의 졸업생이다. 그는 지난 5월 7일, 학교 졸업식에서 석사학위를 받도록 되어있었다. 하지만 원래 예약해놓은 비행기가 취소되면서, 친구들과 함께 맞이하는 졸업식은 불가능해진 상황이었다.

하지만 이 학교는 늦게 도착한 칼리 존스턴을 위해 따로 졸업식을 열어주었다.

the

‘투데이닷컴’의 보도에 다르면, 이날 칼리 존스턴은 가족과 함께 졸업식을 치룰 수 있었다. 그녀는 자신의 친구들이 올랐을 무대와 똑같은 곳에 올라 석사학위를 받았다. 졸업식 기념 축가 반주는 스마트폰으로 재생시켰다고 한다. “우리는 그동안 ‘대학 가족’이란 말을 자주 했어요. 그들은 나 때문에 이날 저녁 45분이 넘는 시간을 같이 보내주었어요. 그 말이 그냥 하는 소리가 아니라는 걸 보여준 거죠.”

이날 졸업식에서 촬영된 사진은 이후 ‘레딧’을 통해 공유되면서 큰 화제가 되었다.

the

칼리 존스턴은 이날 졸업식에 오기까지 몇 가지 복잡한 문제들을 겪었다고 한다. 졸업식을 앞두고 그는 직장을 구하기 우위해 펜실베니아 주 게티스버그에 머물고 있었다. 하지만 비행기가 취소되고 다른 비행기 표를 구해야 했고, 학교에 있는 사람들에게 이 사실을 알렸다. 그리고 졸업식을 주관하던 학교 관계자들은 기꺼이 그녀를 위해 1시간 가량을 기다려준 것이다.

“나는 그때 청바지와 플란넬만 입고 있었어요. 하지만 학교에서는 나를 위해 졸업 가운과 모자를 다 챙겨놓고 기다리고 있었죠.” 칼리 존스턴은 투데이닷컴에 이렇게 말했다.

 

허핑턴포스트US의 Student Missed College Graduation, So School Held One Just For Her를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