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5월 02일 09시 17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5월 02일 10시 51분 KST

앙증맞은 샬롯 공주의 돌 기념사진이 공개되다

영국 왕실엔 딸이 귀하다. 그래서 그런지 윌리엄 왕자와 케이트 미들턴 사이에 태어난 샬롯 공주는 더 귀여움을 받는 것 같다.

그런데 바로 오늘(5월 2일)이 앙증맞은 샬롯 공주의 돌이다. 영국 왕실은 샬롯의 생일을 기념하는 의미에서 최근의 사진들을 공개했다.

princess charlotte

princess charlotte

princess charlotte

princess charlotte

왕실은 트위터를 통해 "이 사진들을 대중과 공유할 수 있게 된 것을 케임브리지 공작과 비는 기쁘게 생각한다"라고 공식 입장을 표명했다. 이 사진들은 노퍽(Norfolk) 저택에서 4월에 찍은 사진들이라고 한다.

오빠 조지 무릎에 안긴 모습으로 세상에 소개됐을 때만 해도 잘 몰랐는데, 당시 사진과 비교해 보면 남매라는 점이 확실하다.

princess charlotte

'보그' 잡지 커버모델로 데뷔한 샬롯과 조지의 엄마 케이트 미들턴의 눈부신 패션도 아래서 볼 수 있다.

케이트 미들턴의 가장 멋진 스타일 34

[h/t 야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