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4월 20일 14시 29분 KST

한 학생이 토르의 지갑을 찾아주었다(동영상)

살다 보니 토르가 도움을 받는 일도 생긴다.

17세 트리스틴 벗진-바커는 최근 공항에서 크리스 헴스워스의 지갑을 주워 돌려줬다. 헴스워스는 엘렌쇼에 출연해 이 학생의 정직함에 감동해 지갑 속 현금을 모조리 선물했다고 밝혔다.

헴스워스는 지갑이 텅 비어있을 줄 알았다며 없어졌을 때 그대로 돌려받아 오히려 놀랬다고 말했는데, 엘렌쇼에 같이 출연한 벗진-바커는 “이제는 비었어요!”라며 농담조로 받아 쳤다.

벗진-바커는 이 지갑이 ‘토르’의 것임을 알아차렸을 때 말할 수 없을 정도로 놀랐다고 전했다. 이 학생은 헴스워스의 지갑 속 현금을 받은 것 이외에도 다른 선물을 받았는데, 이글 스카우트 (21개 이상의 공훈 배지를 받은 보이 스카우트 단원)가 되기 위해 열심히 노력 중인 것을 안 헴스워스는 그를 위해 추천서도 작성해주었다.

엘렌 역시 학생의 정직함에 감동받아 대학 학비에 보태 쓸 수 있도록 만 달러를 선물했다. 아래는 크리스 헴스워스가 지갑을 찾아준 학생과 함께 출연한 엘렌쇼 영상이다.

 

허핑턴포스트US의 'Chris Hemsworth Rewards Teen Who Returned His Lost Wallet, Just As Thor Would'를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

PRESENTED BY 볼보자동차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