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4월 14일 19시 03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4월 14일 19시 04분 KST

탈출한 침팬지가 전선 위로 올라가 부린 한바탕 소동

교도통신과 NHK 등 일본 언론에 따르면 14일 오후 1시 20분께 일본 미야기(宮城)현 센다이(仙台)시에 있는 야기야마(八木山)동물원에서 신장 약 160㎝ 정도인 수컷 침팬지 한 마리가 우리에서 탈출했다.

kyushu

탈출한 침팬지가 전선위에 올라가 있는 장면.

침팬지는 동물원을 벗어나 인근을 배회하다 동물원 직원이 쏜 마취총을 맞고 전봇대에서 떨어져 약 2시간 만에 붙잡혔다.

포획되기 전까지 침팬지는 일대의 전봇대에 올라 유유자적하거나 전선에 매달려 곡예 하듯이 이동하기도 했다.

kyushu

아름다운 벚꽃 위에 침팬지가 있는 광경은 생경하다.

침팬지가 이처럼 자유를 만끽하는 동안 일대에서는 소동이 벌어졌다.

전봇대와 전선에 침팬지가 접촉한 탓에 일대의 약 1천800 가구가 일시 정전된 것으로 알려졌다.

kyushu

전선 위로 도망간 침팬지.

동물원은 침팬지 탈출 사실을 확인하고 나서 방문객 안전을 위해 일시적으로 문을 닫았다. 인근 초등학교는 침팬지가 잡힐 때까지 2∼6학년 학생들의 하교를 보류하는 등 만약의 사고에 대비해야 했다.

침팬지 때문에 다친 사람이 발생했다는 신고는 접수되지 않았다고 일본 언론은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