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4월 13일 14시 11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4월 13일 14시 11분 KST

수요미식회 '소주 안주'편은 신동엽 판이 될 예정이다

'수요미식회'가 드디어 소주 안주를 다룬다. '연예계 대표 애주가' 신동엽을 위한 특집이라 할만하다.

13일 방송되는 tvN '수요미식회' 소주 안주편에는 B1A4 산들과 뮤지션 김현철이 게스트로 출연해 자신들만의 미식 철학을 전한다.

이날 방송은 예상대로 MC 신동엽을 위해 마련된 방송이라해도 과언이 아닐 만큼 술과 안주에 대한 신동엽의 넘치는 애정을 확인할 수 있다는 후문. 평소보다 상기된 목소리로 오프닝을 시작한 신동엽은 특별 출연한 김현철과 안줏거리 토크에 찰진 호흡을 자랑하며, 시청자들의 침샘을 자극할 예정.

김현철은 "나만의 안주 원칙이 있다. 제일 먼저 날 것, 구운 것, 튀긴 것, 탕 순으로 먹어야 한다"고 안주 철학을 밝히기도. 이에 홍신애는 "있어 보이지만 결국4차까지 간다는 이야기다"고 응수해 녹화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고. 13일 오후 9시 40분 방송.

dodgers ry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