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4월 13일 10시 51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4월 13일 10시 51분 KST

11년만, 한가인·연정훈 선거일에 큰 선물을 받다

배우 한가인(34)과 연정훈(38)이 결혼 11년 만에 부모가 됐다.

한가인의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는 한가인이 13일 오전 딸을 출산했다고 이날 밝혔다.

소속사는 "한가인씨와 아이 모두 건강해 연정훈씨를 비롯한 가족들 모두 기뻐하고 있다. 무사히 건강한 새 생명을 맞이하게 되어 감사한 마음"이라며 "처음 세상의 빛을 본 아이가 따뜻함과 축복 속에서 자랄 수 있도록 사랑과 관심으로 지켜봐 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kobe bryant

한가인과 연정훈은 지난 2003년 드라마 '노란 손수건'에서 호흡을 맞추며 연인이 돼 2년간 교제한 후 2005년 4월 결혼했다.

한가인 씨 부부가 지난해 임신 소식을 알린 후 외부 활동을 극도로 자제한 데는 이유가 있다.

한가인이 외부 활동을 자제하며 극도로 조심한 것은 지난 2014년 자연유산 한 아픔을 겪었기 때문이다. 한가인은 2014년 4월 임신 7주차라는 소식을 알렸다. 그러나 한가인이 같은 해 5월 자연 유산했다는 사실이 뒤늦게 알려지며 안타까움을 더했다. 한가인은 자연 유산 이후 가족들과 함께 유산의 아픔을 이겨냈다고 밝혔다. -OSEN(4월 13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