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4월 10일 16시 46분 KST

은평갑 더민주-국민의당 단일후보에 박주민

연합뉴스

4·13 총선에서 서울 은평갑 선거구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박주민 후보와 국민의당 김신호 후보 간 후보 단일화 경선에서 박 후보가 단일후보로 결정됐다.

서울에서 더민주와 정의당이 단일화를 이룬 사례는 있었지만 양당 간 단일화가 성사된 것은 처음이다.

두 후보는 이날 발표문에서 "박 후보는 은평갑 승리를 위해 모든 노력을 다할 것"이라며 "김 후보 역시 결과에 깨끗이 승복하고 박 후보의 당선과 새누리당 후보의 당선 저지를 위해 적극 협조하고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양 후보는 지난 9일 여론조사 경선을 통해 단일후보를 뽑기로 합의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