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4월 04일 11시 16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4월 04일 12시 18분 KST

나영석 PD "'80일', 시청자가 주인공인 '꽃보다' 시리즈"

t

나영석 PD가 새로운 여행 예능 '80일간의 세계일주'에 대해 직접 "시청자가 주인공"이라고 강조했다.

4일 나영석 PD는 "'꽃보다' 시리즈 촬영을 위해 해외 각지를 다니며 여행에 열정을 불태우는 청춘들을 많이 만났다. 하지만 금전적인 여유가 부족해 여행지에서의 경험에 제한을 겪는 청춘들을 보고 안타까움을 느껴 이번 프로젝트를 기획하게 됐다"고 기획의도를 밝혔다.

이어 "총 1억원의 예산 안에서 더 많은 사람이 더 다양한 여행 경험의 기회를 갖는 것이 이번 프로젝트의 목표다. 돈을 어디에쓸지 얼마나 쓸지는 모두 대상자의 자유에 맡기지만, 1억원이라는 예산이 한정되어 있는 만큼 본인들에게 적게 쓸 수록 다음 팀에게 더 많은 기회가 돌아가는 것 또한 사실"이라며 "여행의 '의리 게임' 같은 틀을 생각했다. 참가하는 청춘들이 이 틀 안에서 마음껏 즐기되 그 기회가 가능한 많은 이들에게 이어지길 기대한다. 이번에는 시청자들이 '꽃보다' 시리즈의 주인공이다"고 덧붙였다.

총 80일 간 시청자가 릴레이 식으로 해외 여행에 참여하는 이번 프로젝트는 나영석 PD가 직접 기획을 맡았으며, 총 1억 원의 여행 경비를 지원한다. 오는 4일부터 모집을 시작해 5월초에 1차 선정자들이 여행을 떠나는 일정으로 진행되며, 시청자들이 직접 여행 중 에피소드나 풍광을 촬영한 영상이 tvN의 디지털 스튜디오 tvNgo를 통해 지속적으로 공개될 예정.

또한 tvN이 10주년을 맞는 10월 중 80일의 대장정을 마친 이후에는 여행의 모습을 압축한 영상을 디지털 콘텐츠로 선보인다.

여행 경로와 일정 등의 조건에 대해 여행자에 최대한 자율성을 부여할 예정. 배낭여행을 계획 중이거나 5월 초 바로 여행을 시작할 수 있는 대상자에 한해 1차 여행단을 모집한 후 1차 여행단의 확정된 여행 일정의 최종 목적지를 고려해 꼬리 물기 식으로 여행의 바통을 이을 2차 이후의 여행단을 재모집한다.

참여를 원하는 대상자는 tvN 홈페이지(http://www.chtvn.com/80days) 또는 티빙 내 프로모션 페이지(http://www.tving.com/80days)에서 모집 상세 내용을 확인 후 지원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