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4월 03일 15시 56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4월 04일 05시 20분 KST

20대 총선 유권자, '60대 이상'이 가장 많다 (연령대별 유권자수)

총선은 60대 이상이 좌우한다.

제20대 4·13 총선에 참여하는 연령대별 투표자는 60대 이상이 가장 많고, 40대와 50대가 그 뒤를 이은 것으로 3일 나타났다.

중앙선관위가 해외 영주권자 등 재외선거인을 포함한 제20대 국회의원선거의 선거인명부를 1일 현재 기준으로 확정한 결과, 총 4천210만398명의 유권자가 투표에 참여할 수 있는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총 인구 5천162만3천293명의 81.5%로, 지난 2012년 제19대 국회의원선거와 비교해 4.7%(189만5천343명)가 늘어났다.

south korea senior citizen

* 기사 본문 내용과 관련 없는 자료사진입니다.

국내 선거인명부를 기준으로 한 연령대별 투표자는 60대 이상이 23.4%(984만여명)로 가장 많고, 이어 40대 21.0%(884만여 명), 50대 19.9%(837만여명), 30대 18.1%(761만여명), 20대 16.0%(671만여명), 19세 1.6%(68만여명) 등의 순이었다.

지난 19대 총선에서는 40대 22.0%(882만명), 30대 20.5%(822만명), 60대 이상 20.3%(817만명), 50대 18.9%(759만명), 20대 16.5%(666만명), 19세 1.8%(72만명) 였다.

특히 60대 이상의 유권자가 167만여명이 늘어 가장 큰 증가폭을 기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