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4월 01일 05시 44분 KST | 업데이트됨 2021년 02월 06일 14시 51분 KST

당신의 배꼽에 대해 당신이 몰랐던 사실 10가지

Pascal Broze via Getty Images

배꼽을 마지막으로 씻은 적이 언젠가? 기억이 안 난다고? 하지만 당신만 그런 게 아니다. 

정기적으로 배꼽의 틈새를 청소하지 않았다간 고민거리가 될 수 있다. ‘더 탁터스’의 트래비스 스토크 박사 말로는 우리 배꼽 안에 로션, 먼지, 땀, 비누는 물론 최하 60가지 이상의 균이 함께 득실거린다고 한다.

배꼽 먼지가 너무 많이 쌓여서 피부암으로 착각되는 경우가 있을 정도라고 피부과 전문의 알렉산드라 부스는 우먼스 헬스에 설명했다.

배꼽이 어떻게 형성되고 어떻게 감염되는지 또 어떻게 깨끗하게 유지 가능한지 아래에서 확인하자.

  • 배꼽 모양은 태어날 때 결정된다
    배꼽 모양은 태어날 때 결정된다
    IMAGEMORE Co, Ltd.  via Getty Images
    커티스 체룰로 박사는 출산 시에 엄마와 아기 사이의 탯줄을 끊는 과정에서 배꼽이 생긴다고 NBC 뉴스에 설명했다. 딱지가 말라 떨어지면서 그 모습이 결정된다.
  • 균으로 가득하다
    균으로 가득하다
    BananaStock via Getty Images
    노스캐롤라이나 스테이트 대학 연구에 따르면 일반인의 배꼽에는 평균 67가지의 균이 산다.
  • 치즈 제조에 이용가능한 균도 있다
    치즈 제조에 이용가능한 균도 있다
    Westend61 via Getty Images
    그렇다. 생물학자 크리스티나 아가파키스는 냄새 전문가인 시셀 톨라스와 공동으로 사람 몸에서 추출한 균으로 치즈를 만드는데 성공했다고 와이어드는 보도했다. 아무리 그렇다고 해도 마트에 가서 치즈를 사 먹는 게 보통 사람에게는 더 나을 거다.
  • 질염(yeast infection)이 생길 수 있다.
    질염(yeast infection)이 생길 수 있다.
    Isabel Pavia via Getty Images
    배꼽 질염은 남녀노소를 안 가린다. 리브스트롱에 의하면 엄마의 질염에 감염되는 신생아가 감염되어 태어나는 경우도 있다.

    배꼽 질염 증세는 가려움증, 변색(빨간), 또는 냄새다. 배꼽에서 액체가 나오거나 통증, 어지러움, 고열 등이 생기면 곧바로 병원을 찾아야 한다.
  • 면봉으로 청소하는 것이 정석이다.
    면봉으로 청소하는 것이 정석이다.
    Emma Innocenti via Getty Images
    자체적으로 청소가 되는 귀와 달리 배꼽을 깨끗이 유지하기 위해선 사람의 도움이 필요하다. 면봉을 알코올에 잠깐 담궜다가 숨어있는 먼지를 닦아내는 것이 좋다. 알코올을 과도하게 사용하면 안 되는 이유는 배꼽 부분을 건조하게 할 수 있기 때문이다. 일반적으로는 목욕하면서 세척이 저절로 된다.
  • 성감대로 구분된다.
    성감대로 구분된다.
    Andreas Kuehn via Getty Images
    아랫배는 남자 여자 할 것 없이 매우 예민한 부분이다. 그리고 배꼽은 거기서도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한다. 배꼽을 자극하면 여자의 경우 클리토리스, 남자의 경우 페니스에 찌릿한 느낌이 생긴다고 인티밋 매디슨은 말한다.
  • 섹시하게 여겨지는 베꼽도 있다.
    섹시하게 여겨지는 베꼽도 있다.
    Creatas Images via Getty Images
    물론 다 그렇지는 않다. 어느 싱가포르의 연구자는 작은 계란형 모습의 46 대 54 "뚜껑"을 지닌 배꼽이 가장 예쁘다고 한다.
  • 배꼽이 없는 사람도 있다.
    배꼽이 없는 사람도 있다.
    Glow Wellness via Getty Images
    물론 간혹 있는 경우지만, 탯줄 헤르니아 또는 위벽 열구 증상을 가진 아기들이 있다고 BBC 뉴스는 보도했다. 모델 캐롤리나 쿠르코바가 바로 이런 증세 때문에 수술 후 배꼽을 잃었다.
  • 보푸라기가 많이 달라붙는 배꼽이 있다
    보푸라기가 많이 달라붙는 배꼽이 있다
    Farhad J Parsa via Getty Images
    호주 연구자들은 배에 털이 수북하고 비만기가 있는 남성일수록 배꼽에 보푸라기가 많이 쌓인다고 발표한 바 있다. 배 털이 옷에 닿으면서 생긴 보푸라기가 배꼽에 갇히는 것이다.
  • 들어갔던 배꼽이 튀어나올 수 있다.
    들어갔던 배꼽이 튀어나올 수 있다.
    Melissa Mercier via Getty Images
    임신 중에 배꼽이 밖으로 툭 튀어나올 수 있다고 캐런 마리 재프 박사는 에브리데이 헬스에 설명했다. 출산 후엔 원래 모양으로 돌아가는 것이 정상이라고 한다.

*이 글은 허핑턴포스트CA의 '10 Things You Didn't Know About Dirty Belly Buttons'(영어)를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