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3월 18일 11시 00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3월 18일 11시 03분 KST

김종인, 정청래에 "매우 고맙게 생각한다"고 말하다

연합뉴스

김종인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회 대표가 공천에서 정청래 의원의 '백의종군' 선언을 높이 평가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김 대표는 18일 오전 비대위-선대위 연석회의를 마친 뒤 이례적으로 기자간담회에 직접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김 대표는 손혜원 홍보위원장을 정청래 의원의 지역구인 서울 마포을에 전략공천한다는 사실을 밝히며 다음과 같이 말했다.

김 대표는 "정 의원의 탈락을 두고 당원 동지들의 반응이 많았다"며 "정 의원이 숙고 끝에 백의종군하겠다는 결의를 보였는데, 이런 의사표시를 하는 분을 처음 봤다. 매우 고맙게 생각한다"고 입을 열었다. (연합뉴스 3월18일)

이어 김 대표는 손 위원장이 출마 제의를 수락한 데 대해서도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이어 "정 의원도 공천대상으로 손 위원장을 요구하고, 손 위원장도 수락했다"며 "전문성이나 당 기여도로 보나 비례에 최우선 순위로 모시려 했는데, 본인이 편안한 비례 최우선 순위를 포기하고 수락한 데 대해 감사한 마음"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3월18일)

김 대표는 전날 정청래 의원과 오찬을 함께 하며 손 위원장 공천 문제를 논의한 것으로 전해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