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3월 17일 09시 40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3월 17일 09시 40분 KST

자동차 19대에 분풀이를 한 남자(동영상)

술에 취해 애꿎은 차량에 분풀이한 대학생이 경찰에 붙잡혔다.

강원 춘천경찰서는 술에 취해 주차된 차량 19대를 파손한 혐의(재물손괴)로 춘천 모 대학에 재학 중인 김모(26) 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16일 밝혔다.

김 씨는 지난 13일 오전 4시 10분께 만취 상태로 집에 가던 중 춘천시 석사동 주택가에 주차된 차량 19대의 보닛, 앞유리, 백미러, 차량 지붕 등을 걷어차 2천만원 상당의 피해를 준 혐의를 받고 있다.

김 씨는 불과 20여 분 만에 100m가량 주차된 차량 위를 걸어 다니며 차량 위에서 뛰거나 걸터앉아 백미러 등을 부쉈다.

경찰은 피해차량에 남은 지문과 주변 폐쇄회로(CC)TV 등을 분석해 16일 김 씨를 붙잡았다.

김 씨는 경찰 조사에서 "최근에 여자친구와 헤어지고 부모님이 이혼하는 등 속상한 마음에 술을 마시고 홧김에 범행을 저질렀다"고 시인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