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3월 15일 14시 00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3월 15일 14시 23분 KST

이세돌, 알파고와의 마지막 대전에서 패하다

이세돌 9단이 구글 딥마인드의 인공지능 바둑기사 알파고(명예 9단)과의 마지막 제5국에서 패했다.

초반과 중반 형세가 여러 번 뒤집히는 멋진 대국이었다는 평이다.

lee sedol

이세돌이 중반 초입 우하귀 접전에서 알파고의 잔 실수를 틈타 40여 집에 이르는 큰 모양을 만들어 유리한 형세를 만들었다.

그러나 이세돌이 상변 타개 과정에서 소극적으로 움츠리다 추격을 허용하고 말았다.

이세돌이 상변 삭감에 나섰을 때 집 부족으로 판단한 알파고는 다소 무리하게 공격했다.

하지만 이세돌은 우세를 의식한 탓인지 지나치게 안전 위주의 행마를 펼쳐 백 세력을 깰 기회를 놓치고 말았다.

결국, 알파고는 우변에서 중앙까지 큰 집을 만들어 형세의 균형을 이뤘다. -연합뉴스(3월 15일)

이후 이세돌은 유창혁 9단의 표현에 따르면 ‘평상시의 이세돌로 돌아왔다’는 평을 받으며 접전을 벌였다.

후반까지 접전을 펼치던 이 9단은 그러나 끝내기에 들어가기 직전의 시점에서 좌하귀에서 알파고의 바꿔치기에 기세를 빼앗기며 승기를 놓쳤다.

JTBC에서 해설을 맡은 유 9단은 “좌변 침입에 이은 좌하귀 바꿔치기가 손해였던 것 같다”고 말했다. 실제로 좌하귀 바꿔치기 이후 이세돌 9단은 한숨을 쉬었으며 몸의 움직임이 많아졌고 표정이 굳었다.

한편, 알파고의 개발사인 딥마인드의 대표 데미스 하사비스가 자신의 트윗을 통해 현재 치르는 제5국에서 알파고가 큰 실수를 했다고 알렸다.

"알파고가 게임 전반에 큰 실수를 했는데 이걸 회복하느라 노력 중이다. 조마조마하다."

이세돌과 알파고의 제5국 기보는 아래와 같다.

yonhap

PRESENTED BY 볼보자동차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