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3월 11일 05시 04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3월 11일 05시 04분 KST

EXID 하니가 '마음의 소리' 애봉이 역 맡는다?

EXID의 하니가 잘하면 조석의 '마음의 소리' 실사판 시트콤에서 애봉이 역할을 맡을지도 모르겠다.

일간스포츠는 오늘 오전 한 예능국 관계자의 말을 인용하며 "하니가 KBS 2TV 시트콤 '마음의 소리'에 출연한다"고 전했다.

osen

'애봉이'는 조석의 웹툰 '마음의 소리'에 등장하는 인물 '최상봉'의 작중 애칭으로 일간스포츠에 따르면 '요리가 취미지만 솜씨는 핵폭탄 수준이고 조석을 엄청난 완력으로 제압할 수 있어 조석을 노예처럼 부리고 조석이 제일 무서워 하는 인물'이라고 한다.

'애봉이'는 특히 조석과 7년 이상 사귀고 결혼한 아내 최나래 시를 모델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니가 이 역할을 맡는다면 첫 연기 도전에 나서는 결과.

그러나 OSEN에 의하면 EXID의 소속사 관계자가 11일 OSEN에 "하니가 '마음의 소리' 측과 미팅을 한 것은 사실이지만 아직 결정된 것은 없는 상황"이라고 말하면서 조심스러워했다고 한다.

OSEN에 따르면 '마음의 소리' 시트콤은 10분 분량 영상 10편이 네이버 TV캐스트를 통해 먼저 공개된 후 KBS에서 방송될 예정이며 KBS 하병훈 PD가 연출하며 tvN ‘SNL 코리아’ 시리즈를 집필한 이병훈 작가가 대본을 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