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3월 03일 17시 22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3월 03일 17시 22분 KST

이란 총선, 여성 후보 14명이 당선되다

AP

지난달 26일(현지시간) 치러진 이란 의회(마즐리스) 의원 선거에서 여성 후보가 14명 당선된 것으로 최종집계됐다고 선거관리위원회가 3일(현지시간) 밝혔다.

이는 그간 이란 의회에서 여성 의원이 가장 많았던 1996년 제5대 의회와 같은 수다.

선거관리위원회는 4월 결선투표에 여성 후보가 9명이 진출한 만큼 이 가운데 1명이라도 당선자가 나오면 역대 최다가 된다고 설명했다.

e

e

이번 총선에 나선 여성 후보수도 전체 4천844명 중 500여명으로 가장 많았다.

최종 개표결과 의회 정원 290석 중 이번 투표에서 당선이 확정된 후보는 221명(소수민족 할당 5명 포함)으로 집계됐다.

나머지 69석은 4월 예정된 결선 투표에서 당선자가 가려진다.

대선거구제인 이란은 각 선거구에서 당선 순위 안에 들었어도 득표율이 25%를 넘지 못하면 다득표 순으로 2명이 결선투표를 치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