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2월 27일 06시 04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2월 27일 06시 39분 KST

FIFA 새 회장에 잔니 인판티노 UEFA 사무총장 선출

Newly elected FIFA President Gianni Infantino of Switzerland thanks the delegates after the second election round during the extraordinary FIFA congress in Zurich, Switzerland, Friday, Feb. 26, 2016.  (AP Photo/Michael Probst)
ASSOCIATED PRESS
Newly elected FIFA President Gianni Infantino of Switzerland thanks the delegates after the second election round during the extraordinary FIFA congress in Zurich, Switzerland, Friday, Feb. 26, 2016. (AP Photo/Michael Probst)

잔니 인판티노(46·스위스) 유럽축구연맹(UEFA) 사무총장이 '세계 축구 대통령' 자리에 올랐다.

국제축구연맹(FIFA)은 27일(한국시간) 스위스 취리히의 할렌슈타디온에서 '2016 FIFA 특별총회'를 열고 209개 회원국 가운데 자격정지로 투표권을 잃은 쿠웨이트와 인도네시아를 뺀 207개국의 투표를 통해 인판티노 UEFA 사무총장을 새로운 회장으로 선출했다.

이에 따라 신임 인판티노 회장은 앞으로 4년 동안 FIFA의 수장을 맡아 부패 추문으로 권위가 추락한 FIFA의 개혁을 이끌게 됐다.

1차 투표에서 가장 많은 88표를 얻은 인판티노 회장은 투표에 참가한 회원국 3분의 2(138표) 이상의 지지를 얻어야 한다는 규정에 따라 2차 투표에서 과반(104표)을 넘긴 115표를 확보해 4년 임기의 FIFA 수장으로 뽑혔다.

인판티노 회장에 대적해 1차 투표에서 85표를 얻으며 박빙의 승부를 펼친 셰이크 살만 빈 에브라힘 알 칼리파(바레인) 아시아축구연맹(AFC) 회장은 2차 투표에서 88표에 그쳐 탈락의 고배를 마셨다.

또 1차 투표에서 27표를 얻은 알리 알 후세인 요르단 왕자는 2차 투표에서 4표로 줄었고, 1차 투표에서 7표에 그친 제롬 샹파뉴(프랑스) 전 프랑스 외교관은 2차 투표에서 무득표에 그쳤다.

이에 앞서 남아프리카공화국 출신의 토쿄 세콸레 후보는 1차 투표 직전 소견 발표에서 자진 사퇴했다.

* 슬라이드쇼 하단에 기사 계속됩니다.

FIFA 새 회장


인판티노 회장은 1차 투표에서 알리 왕자와 샹파뉴를 지지했던 표를 대부분 흡수, 2차 투표의 승리자가 됐다.

반면 살만 AFC 회장은 2차 투표에서 단 3표를 늘리는 데 그쳐 인판티노 회장에게 완패했다.

새로 FIFA의 수장을 맡은 인판티노 회장은 이탈리아계 스위스인 변호사로 4개국어(영어·프랑스어·독일어·스페인어)에 능통하다.

인판티노 회장은 이날 후보자 소견 발표에서도 능수능란하게 다국어로 지지를 호소해 많은 박수를 이끌어 냈다.

2009년부터 UEFA 사무총장을 맡은 인판티노 회장은 미셸 플라티니 UEFA 전 회장이 FIFA의 징계로 회장 선거에 나서지 못하게 되자 지난해 10월 UEFA 집행위원회의 지지를 얻어 유럽을 대표하는 후보로 나섰고, 마침내 뜻을 이뤄냈다.

인판티노 회장은 이번 FIFA 회장 선거에서 월드컵 본선 참가국을 32개국에서 40개국으로 늘리고, 비슷한 지역의 국가들이 뭉쳐서 월드컵을 공동개최하는 방안을 확대하겠다는 공약을 내세웠다.

다만 209개 FIFA 회원국에 500만 달러(약 62억원)씩 매년 지원하고, 대륙별 연맹에는 4천만 달러(494억원)씩 주겠다는 선심성 공약도 함께 내놓아 최근 부패 추문으로 수입이 많이 감소한 FIFA의 재정 상황에서 제대로 지켜질 수 있을지는 의문으로 남게 됐다.

앞서 지난 1998년부터 FIFA 회장을 맡아왔던 제프 블라터 회장은 지난해 12월 이해 상충, 성실 위반, 금품 제공 등의 혐의로 FIFA 윤리위원회로부터 자격정지 8년을 받고 회장직에서 물러났다. 블라터 전 회장은 항소를 통해 자격정지 기간을 8년에서 6년으로 줄였다.

FIFA는 이사 하야투 아프리카축구연맹(CAF) 회장에게 회장 대행을 맡겼고, 이날 총회에서 치러진 선거를 통해 인판티노 UEFA 사무총장을 새로운 회장으로 뽑았다.

인판티노 회장은 "지금 심정을 제대로 표현하기 어렵다"며 "축구를 다시 세상의 중심으로 옮겨 놓을 수 있도록 FIFA 회원국들과 함께 새로운 시대를 이룩하고 싶다"고 당선 소감을 밝혔다.


Gianni Infantino elected FIFA President - FIFA

VIDEO: Meet Gianni Infantino, Fifa's new president

You've probably heard by now that Gianni Infantino is in as FIFA's new president. Let's learn a bit more about him, shall we? (And if you did miss the announcement, read up on it, here: http://www.theguardian.com/football/2016/feb/26/gianni-infantino-fifa-president?CMP=fb_gu)

Posted by The Guardian on Friday, 26 February 20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