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2월 20일 04시 53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2월 20일 04시 56분 KST

백령도 북쪽에서 북한 해안포 사격 : 한때 주민 '대피준비령'

연합뉴스

북한군이 20일 오전 백령도 북쪽지역에서 해안포 사격을 한 것이 우리 측 지역서 포착돼 백령도 지역에 한때 주민 대피준비령이 내려졌다.

군 관계자는 "오전 7시 20분께 백령도 맞은편 북한 장산곶에서 해안포 1발이 발사됐고, 발사 때 생기는 섬광과 폭음이 포착됐다"고 말했다.

포탄은 장산곶 서북쪽 해상에 떨어져 서해 북방한계선(NLL)을 넘어오지는 않았다.

이에 백령도 일대에선 주민대피 준비 방송이 나갔고, 조업통제 지시에 따라 조업 중이던 어선 수십여척도 철수한 것으로 전해졌다.

군 관계자는 "현재 포성은 청취되지 않고 있으며 추가 동향이 없어 훈련의 일환이었던 것으로 보인다"면서도 "대비태세를 갖추고 북한군 동향을 예의 주시하고 있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