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2월 17일 07시 08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2월 17일 07시 10분 KST

개성공단 자금이 어디에 쓰였는지에 대한 지난 1주일 동안의 정부의 설명(동영상, 타임라인)

연합뉴스

10일 개성공단 폐쇄 발표 이후 자금 운영에 관한 정부와 박근혜 대통령의 발언 타임라인은 아래와 같다.

2월 10일: 홍용표 통일부장관, 개성공단 운영 중단 발표

"정부와 민간에서 총 1조 190억원의 투자가 이뤄졌는데 그것이 결국 핵무기와 장거리 미사일을 고도화하는 데 쓰여진 것으로 보인다."

2월 11일: 통일부 관계자, 자금 유입 근거를 묻는 질문에 대답

"근거를 명확히 말하기는 어렵다. 임금이 물품 교환권 등으로 지급되는데, 그 이외 부분은 확인이 안 된다."

2월 12일: 홍용표 통일부 장관, 개성공단 입주기업 피해 지원대책 발표

"지금 이 자리에서 모든 것을 다 말씀드리기는 어렵지만, 여러 가지 관련 정보는 가지고 있다."

2월 15일: 홍용표 통일부 장관, 국회 외통위에서

"돈이 들어간 증거 자료, 액수, 이런 걸 확인할 수 있는 것처럼 얘기한 건 와전된 부분이 있다."

2월 16일: 박근혜 대통령 국정연설

"우리가 지금한 달러 대부분이 북한 주민들의 생활 향상에 쓰이지 않고 핵과 미사일 개발을 책임지고 있는 노동당 지도부에 전달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SBS 소셜 동영상 뉴스 비디오머그가 그 해명의 과정을 정리했다.


그러니까 개성공단 자금이 미사일 개발에..어떻게 된거죠?

그러니까..어떻게 됐다는거죠? (38초부터 꿀잼 시~~~작!!)http://news.sbs.co.kr/news/endPage.do?news_id=N1003417992▶보는 것이 믿는 것 VIDEO MUG

Posted by VIDEO MUG on Tuesday, February 16, 2016


결말은 이렇다.

o


관련 기사:


h/t SBS Video Mu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