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2월 16일 09시 28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2월 16일 09시 33분 KST

윤상현 새누리당 의원, "대통령님! 저 여기 있어요! ^^^^"

연합뉴스

윤상현 새누리당 의원(인천 남구을)이 박근혜 대통령을 흐믓하게 했다는 소식이다. 청와대 정무특보를 지낸 윤 의원은 '핵심 친박'으로 분류되는 인물이다.

뉴시스조선일보 등의 보도에 따르면, 윤 의원은 16일 박근혜 대통령의 국회 국정연설이 끝난 직후 다른 의원들과 도열해 박수를 치며 박 대통령의 퇴장을 지켜보다가 큰소리로 이렇게 외쳤다.

"대통령님! 저 여기 있어요!"


박 대통령은 윤 의원의 목소리를 듣고 돌아보며 웃었다고 한다.

y

윤상현 의원


박근혜 대통령 국정연설, 2016년 2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