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2월 15일 13시 11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2월 15일 13시 11분 KST

개를 차에 묶어 1.3km 내달렸다(사진, 동영상)

CARE

동물보호단체 케어가 15일 페이스북을 통해 공개한 '월이 사건'의 개요는 다음과 같다.

"개 유괴도 모자라, 차량에 매단 채 달려"다음 아고라 서명하러가기 http://me2.do/5iloXRKb악마 에쿠스 사건을 기억하시지요? 비상식적인 동물학대 행위가 끊이지 않는 가운데, 악마 에쿠스와 동일한 방법의 차량학대 사건 또한 매년 증가하고 있습니다. 2월 5일 또 다시 차량에 개를 묶어 달려 심각한 상해를 입힌 사건이 발생하여 동물단체< 케어> 는 고발장을 접수하고 서명을 모아 강한 처벌을 요구할 계획입니다.지난 번 악마 에쿠스 사건은 트렁크 속에 개를 넣고 달리다 트렁크 문이 열려 개가 떨어진 줄 모르고 달렸다라는 주장이 받아들여져 안타깝게도 무혐의로 끝났으나, 아래 영상 속 개는 상황이 전혀 다릅니다.처음부터 의도적으로 줄에 묶어 차로 1.3 키로나 끌고 왔고, 줄에 묶을 당시에도 피학대견은 이미 학대자의 집 다른 개에 심하게 물린 상태였기에, 이 피학대견을 묶어 달릴 때 충분히 2차 상해를 입거나 죽을 수도 있다는 것을 학대자가 인지할 수 밖에 없던 상황입니다.즉 이 사건은 고의성이 충분한 동물학대 행위로 강한 처벌이 내려져야 앞으로 이와 유사한 사건들의 재발을 줄일 수 있을 것입니다. ---------------------------------------------------2016년 2월 2일 밤 아래 영상의 월이는 줄이 풀려 집 밖을 나가 놀고 있었는데 2월 3일, 월이의 집으로 부터 1.3KM 떨어진 학대자가 월이를 발견하고는 주인을 찾아주려는 노력도 하지 않은 채 자신의 집에 데려 갑니다.그 다음 날, 학대자는 월이를 찾아 헤매던 월이의 가족을 만났고, 월이를 돌려달라는 말을 듣고 그 다음 날 돌려 주는 방식이 아래 영상 속 모습입니다.월이는 이미 학대자의 집 개에게 심각하게 물려 다리를 잘 쓸 수 없는 상태였음에도 학대자는 월이를 밧줄에 묶은 채 차로 내달립니다.월이는 결국 힘없이 누운 채로 질질 끌려왔고 온 몸 구석구석 살점이 떨어져 나가는 심각한 상해를 입었습니다. 수일이 지난 지금까지도 도로 곳곳에 피가 묻어 있는 것으로 보아 당시 월이의 고통이 얼마나 심했을지 짐작할 수 있습니다.학대자는 영상의 모습처럼 월이를 끌고 온 후, 차의 밧줄을 풀 때 월이 몸의 심각한 상처를 볼 수 밖에 없었으며 따라서 이미 상해정도를 인지하고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주인에게 이 사실을 알리지 않은 채, 월이만 몰래 집 앞에 던져놓고 가 버렸습니다.또한 아직까지 어떠한 사과도 하지 않고, 항의를 하는 월이의 가족들에게 자신의 개를 대신 가져가라는 비상식적 답변으로 일관하고 있습니다.상식적으로 남의 물건을 돌려 줄때도 훼손되지 않도록 조심할 것이고, 이런 방식으로 돌려주지는 않을 것입니다. 살아있는 동물을 이런 식으로 이동하는 일련의 반복된 비상식적인 학대행위들에 이제는 경종을 울려야 합니다.똑같은 동물학대의 재발을 막기 위해서는 동물보호에 대한 시민의식 향상 뿐만 아니라, 강한 처벌 사례들이 많이 나와야 합니다.경찰과 사법부가 학대자의 변명만 듣고 사건을 처리하지 않도록 여러분의 서명이 필요합니다. 다음 아고라 서명하러가기 http://me2.do/5iloXRKb

Posted by 케어-care on 2016년 2월 15일 월요일

동영상에 등장하는 '월이'라는 이름의 개는 지난 3일 줄이 풀려 집 밖으로 나가 놀고 있었다.


월이를 발견한 사람은 개를 자신의 집으로 데려가 버렸고, 월이를 찾아 헤매던 가족이 '개를 돌려달라'고 하자,


이 사람은 개를 이런 방식으로 돌려줬다.


월이는 이 사람이 키우는 개에 물려 이미 상처를 입었는데, 이런 학대까지 당해 아직까지도 상처가 심각하다.


이 사람은 아무런 사과도 하지 않고, 항의하는 월이의 가족들에게 '내 개를 대신 가져가라'는 답변으로 일관하고 있다고 한다.

e

e

e

e

e

e

케어는 "경찰과 사법부가 학대자의 변명만 듣고 사건을 처리하지 않도록 여러분의 서명이 필요하다"며 현재 다음 아고라에서 서명을 받고 있다. (서명하러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