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2월 15일 13시 10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2월 15일 13시 13분 KST

케이티앤지, '면세점 담배 가격 인상한다'

KT&G가 16일부터 면세점 담뱃값을 인상한다.

KT&G는 '에쎄', '레종', '더원' 등의 면세점 판매가격을 보루당 18달러에서 22달러로 인상하는 등 평균 4달러 올린다고 15일 밝혔다.

KT&G의 면세점 담배 가격 인상은 지난 2004년 이후 처음이다.

KT&G 측은 "원자재비 등 비용이 증가했고 외국계 담배 가격이 오르면서 국산 담배가 저가로 인식돼 브랜드 가치 훼손 우려도 있었다"며 "담뱃세 인상으로 시중 담뱃값과의 차이가 커지면서 사재기 등 사회적 부작용도 고려해 인상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브리티시아메리칸토바코(BAT)와 필립모리스 등 외국계 담배회사들은 지난달 1일부터 면세점 담뱃값을 보루당 22달러로 평균 3달러 인상했다.